『만화·서적』

나도 연애 할수 있을까?

2017, 01, 04 (수) 15:54에 작성함.

8 0 0
출석일수: 485일 | LV56
47%
글주소 : http://www.qquing.net/3860535 복사하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

k432536462_1.jpg

K432536462_02.jpg

‘왜 나는 혼자일까?’
‘다른 사람과 나는 뭐가 다른 거지?’

연애 상담만 무려 2천 건,
수많은 솔로에게 운명의 짝을 찾아준 점술가 타마고가 들려주는
마음 따뜻한 연애심리서!

『나도 연애할 수 있을까?』는 14년간 2천 건이 넘게 연애 문제를 상담한 저자가 연애 상담을 하며 발견한 연애 공백기 여성들의 패턴과 해결책을 만화 형태로 표현한 연애심리서다. 문득 주위를 둘러봤을 때 “왜 나는 혼자일까?”, “다른 사람들과 나는 뭐가 다른 걸까?” 수없이 반복되는 솔로들의 질문에 이끌려 저자는 연애하는 사람과 하지 않는 사람, 결혼한 사람과 하지 않은 사람의 다른 점을 고민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그들의 결정적인 차이를 발견했다. 저자가 발견한 차이는 기회를 잡았느냐, 놓쳤느냐였다. 많은 여성이 눈앞에 다가온 기회를 고민하다가 흘려버렸다. 혹은 기회인 것조차 몰랐거나 지레 지쳐서 시작도 하기 전에 그만둬버리기도 했다. 저자는 이런 여성들에게 한걸음 내디딜 용기를 심어줬고, 그 결과 많은 여성이 솔로를 탈출했다. 이 책에 나오는 일곱 가지 유형의 주인공은 전부 다르지만 솔로라면 누구나 공감할 그들의 심정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저자의 바람처럼 이 책을 통해 운명의 짝을 발견하길 바란다.

시작하며
혹시 나도 연애 공백기?

type1. 연애 감정을 모르는 여성
사랑이 뭐지? 연애가 뭐지? 이성에 대한 지식이 너무 부족해!
연애 감정을 모르는 당신을 위한 팁!

type2. 언제나 준비 부족인 여성
몸도 마음도 아직! 준비가 더 필요해요
언제나 준비 부족인 당신을 위한 팁!

type3. 연애 타이밍을 놓친 여성
정신없이 일하다 보니 결혼 적령기를 놓치고 말았어!
연애 타이밍을 놓친 당신을 위한 팁!

type4. 귀찮은 것투성이의 건어물녀
만사가 귀찮아! 이렇게 게을러도 되는 걸까?
귀찮은 것투성이인 당신을 위한 팁!

type5. 아직 연애할 마음이 없는 여성
내겐 취미, 아이돌, 꿈이 더 소중해
아직 연애할 마음이 없는 당신을 위한 팁!

type6. 언제나 짝사랑만 하는 여성
사랑도 혼자, 이별도 혼자. 언제까지 짝사랑만 할 거야?
언제나 짝사랑만 하는 당신을 위한 팁!

type7. 멋대로 이별을 결정하는 여성
지나친 상상은 금물! 항상 혼자 고민하다가 뜬금없이 헤어지지
멋대로 이별을 결정하는 당신을 위한 팁!

타입별로 보는 운명 포인트!
마치며
역자 후기

연애 공백기가 길어지는 데는 이유가 있다!
일곱 가지 유형으로 만나는 솔로 탈출 이야기

연애를 한 번도 해 보지 않아서 연애 감정을 모르는 모태솔로에서부터 언제나 준비 부족으로 상대를 밀어내는 타입, 가족과 일에만 전념한 나머지 나이를 훌쩍 먹은 타입, 만사가 귀찮아서 집에만 있다 보니 은둔형 건어물녀가 된 타입, 취미생활과 꿈 등 나만의 시간만 생각하다 연애를 못 하는 타입, 언제나 멀찍이 바라보며 짝사랑만 하는 타입, 지나친 상상으로 멋대로 이별을 결정하는 타입까지. 이 책에 등장하는 여성들은 성격도 나이도 직업도 다르다. 하지만 연애를 하고 싶다는 간절한 마음만은 같다. 타마고는 이들 상황에 맞게 조언하고, 때로는 함께 행동하며 적극적으로 도왔고, 이들은 결국 솔로 탈출에 성공한다.

“28살에 결혼하고 싶은 사람이 있었는데요. 그 시기에 아버지가 쓰러지셨고… 제가 장녀라서 부모님을 돌봐드려야 했어요. 그러다가 아버지가 돌아가셨고 얼마 후에 그 사람과도 헤어졌어요. 그 이후로는 싹 다 잊고 일에만 열중했어요. 마음에 둔 사람도 몇 명 있었는데요. 회사와 가족들 일에만 신경 쓴 나머지… 정신을 차려보니 여동생은 고향에서 결혼해서 아이도 있고 주변 친구들도 모두 가정을 이루어서… 이 나이 먹도록 저만 혼자네요. 왜, 왜 나만…. 나는 대체 저 사람들과 뭐가 다른 걸까? 뭐가 잘못된 걸까 생각하면 너무 괴로워서….”

- 46페이지, ‘연애 타이밍을 놓친 여성’ 중에서 -

"연애하고 싶다고 징징대지만 결국은 자기가 하고 싶은 일, 재미있는 일이 먼저잖아."
"계속 이러면 남자친구고 뭐고 안 생긴다는 거 알 텐데… 그러면서 역시 나 자신이 소중하다느니…."
"‘남자친구가 안 생겨요’ 그건… 진심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게다가 이런 대화를 반복하는 동안에도 너희는 계속 나이를 먹고 있다고!!!"

- 74~75페이지, ‘연애할 마음이 없는 여성’ 중에서 -

내 운명의 만남은 언제 찾아올까?
타마고가 알려주는 간단손금점

이 책의 저자인 우노 타마고는 14년 경력의 점술가다. 저자는 이 책에서 결혼선, 애정선, 금성환, 영향선, 감정선 등 연애와 관련된 손금을 보는 방법을 일러스트와 함께 이해하기 쉽게 알려준다. 그가 알려주는 방법으로 결혼에 대한 현재 내 생각이나 운명의 만남이 다가오고 있는지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손금은 자주 바뀌므로 이 부분들을 표시해 두었다가 종종 들여다봐도 좋을 것이다. 좋은 기운을 가져다준다는 관엽식물과 짝사랑 중인 사람에게 효과적인 한 사람 노트 등 연애운을 끌어올리는 방법도 놓치지 말자.

“월구에서 운명선을 향해 뻗어 있는 선으로 자신의 인생에 영향을 주는 사람을 곧 만나게 된다는 뜻입니다. 지금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다면 이 선이 잘 보이는지 체크해 보세요! 만약 영향선이 잘 나타나 있다면, 꼭 ‘운명의 남자’가 아니어도 당신에게 영향을 주는 사람과 만나게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 54페이지, ‘파트너 출현! 영향선’ 중에서 -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그외 각 주제에 맞는 정보글을 올려주세요! 뀨잉 2017.03.09 0 0
830 만화·서적 후쿠이 하루토시 건담사가 진행중new Ephemeral 2017.03.25 0 0
829 만화·서적 [토모에 마미의 평범한 일상] 4권 표지 & 40만부 돌파new Ephemeral 2017.03.25 1 0
828 만화·서적 칸나기 완결 Ephemeral 2017.03.24 3 0
827 만화·서적 오늘부터 나는 로리의 기둥서방! 3권「위험수역돌입!달달하고 최고의 기둥서... Ephemeral 2017.03.24 2 0
826 만화·서적 최고 SF작가 된 버틀러 “난 가난한 흑인여성이었습니다” Ephemeral 2017.03.24 2 0
825 만화·서적 원피스 작가가 만화가 지망생들에게 말하다 Ephemeral 2017.03.24 2 0
824 만화·서적 「그라제니」 애니화 결정 Ephemeral 2017.03.24 2 0
823 만화·서적 전격 G's 매거진 5월호, 러브라이브! 선샤인!! 「마루의 4컷만화」 연재 개시 Ephemeral 2017.03.24 2 0
822 만화·서적 [러브 라이브! 선샤인!!] BD 7권, 특전 소설표지 Ephemeral 2017.03.23 1 0
821 만화·서적 [침략! 오징어 소녀] 작가, 신작 표지 Ephemeral 2017.03.23 7 0
820 만화·서적 [테라다 카츠야 + 김정기] 일러스트집 (사진추가) Ephemeral 2017.03.23 4 0
819 만화·서적 [베르세르크] 연재 재개 일정 Ephemeral 2017.03.23 1 0
818 만화·서적 [히토미 선생님의 양호실] 7권 Ephemeral 2017.03.22 5 0
817 만화·서적 [은혼] 실사판 스틸컷 Ephemeral 2017.03.22 5 0
816 만화·서적 [딸기 100%] 속편 발표 Ephemeral 2017.03.22 6 0
815 만화·서적 천연OL, 작은가슴&커다란 엉덩이를 무기로 전력 상담! 「여주임 키시 미... Ephemeral 2017.03.22 9 0
814 만화·서적 [일상] 작가, 신작 큰 표지 Ephemeral 2017.03.22 2 0
813 만화·서적 [가브릴 드롭아웃] 1권 발매예정 Ephemeral 2017.03.21 7 0
812 만화·서적 [투 러브 트러블 다크니스] 17권 발매 Ephemeral 2017.03.21 5 0
811 만화·서적 [라멘 너무 좋아 코이즈미 씨] 5권 Ephemeral 2017.03.21 2 0
목록 많이 본 글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
  • 새로운 댓글이 있습니다. 클릭하면 새로운 댓글을 불러옵니다.